KTF는 인기 TV 드라마 혹은 영화의 원작을 패러디하거나 재 구성한 동영상 모바일 컨텐츠 '드라마툰'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8일 밝혔다. '드라마툰(Dramatoon)'은 기획의도에 맞춰 TV 드라마나 영화의 명장면을 정지화면으로 구성한 다음 주인공이 주고 받는 대사와 효과음을 만화처럼 말풍선과 그림으로 처리했다. KTF는 드라마툰 출시와 함께 MBC의 '비밀남녀', '프란체스카3', SBS의 '루루공주'를 새롭게 재구성했으며, SBS의 '프라하의 연인'와 영화 '가문의 위기'를 패러디한 '푸라하의 위기'를 10부작으로 제작, 서비스 한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