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은 11월 4일부터 개인화된 홈페이지인 ‘나만의 구글 홈페이지'의 한국어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발표했다.

나만의 구글 홈페이지는 인터넷의 정보와 구글의 다양한 서비스를 한 눈에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한다. 구글은 그동안 사용자들이 자신들이 원하는 정보를 한 곳에서 볼 수 있게 해달라고 요청해 왔으며, 나만의 구글 홈페이지는 이러한 사용자의 요구를 반영한 것이다. 이 서비스는 개인화된 정보를 보다 접근 가능하고 유용하게 하는 많은 노력의 첫 시도라고 할 수 있다.

나만의 구글 홈페이지는 www.google.co.kr/ig에서 만들어 사용할 수 있다. 뉴스(구글 뉴스 헤드라인), 날씨, 국내 주요 신문 등의 사이트를 포함해 사용자가 선택한 컨텐츠로 구성된다. 또 사용자가 원하는 형태로 섹션을 구성할 수 있다. 나만의 구글 홈페이지를 만든 사용자는 구글 계정에 로그인하여 어떤 컴퓨터에서나 자신의 홈페이지를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이 홈페이지에는 기존의 일반 구글 홈페이지로 되돌아갈 수 있는 링크도 제공된다. 구글은 앞으로도 사용자의 의견을 지속적으로 수렴해 보다 개인화된 정보를 제공하는데 노력을 계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