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 씁쓸한 기사네요... 이익도 중요하지만 신뢰도가 기업의 생명이 되어야 할텐데.. 그래도 후발사업자의 안스러운 모습을 보게되어 씁쓸합니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