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휴젤.
▲ 휴젤.
투데이코리아=유한일 기자 | 바이오 의약품 업체 휴젤이 GS그룹 인수 소식에도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25일 오전 10시 7분 기준 휴젤은 코스닥 시장에서 전 거래일 대비 7.7% 하락한 20만87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 종가는 22만6100원이었다.
 
이날 휴젤은 GS그룹의 다국적 컨소시엄과 최대주주 변경을 수반하는 주식 양수도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했다. 이에 따라 휴젤의 최대주주는 GS컨소시엄으로 바뀐다. 전환 가능 주식 수 80만1281주를 포함한 총 615만6932주에 대한 양수도 대금은 약 1조7000억 원이다.
 
휴젤은 국내 보툴리눔 톡신 제제 시장 점유율 1위를 달리고 있는 기업이다. 2009년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미간 주름 개선 등에 사용하는 보툴리눔 톡신 제제 ‘보툴렉스’ 품목 허가를 받아 판매 중이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