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농림축산식품부
▲ 사진=농림축산식품부
투데이코리아=박수연 기자 | 박영범 농림축산식품부 차관이 경기도 수원 농수산물도매시장을 방문했다.
 
박 차관은 24일 수원 농수산물도매시장을 방문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관리 실태와 농산물 도매유통 수급상황을 점검했다.
 
박 차관은 “수원 농수산물도매시장은 지역의 먹거리 공급과 민생 경제 안정에 매우 중요한 시설이다”라며 “최근 수도권 중심으로 코로나 확산세가 심해지고 있는 가운데 방역이 더욱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와 같이 전하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시설 내외부의 철저한 방역과 유통종사자들의 올바른 마스크 쓰기 등 개인 방역수칙을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