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국제공항에서 마스크와 홍보물 전달

투데이코리아=박서경 기자 | 농협중앙회(회장 이성희)는 (사)농가주부모임전국연합회와 함께 ‘新바람 농촌! 건강한 도시! 고향사랑기부제’를 슬로건으로 고향사랑기부제 홍보를 실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사)농가주부모임전국연합회는 영농에 종사하는 여성농업인의 사회 참여를 확대하고자 지난 1999년 설립되어 여성농업인의 위상과 권익 향상을 위해 농협과 협력해온 여성농업인 단체이다.
 
이날 행사는 (사)농가주부모임전국연합회 임원진과 농협 임직원이 함께 참여했다. 제주를 방문하는 국민들을 대상으로 고향사랑기부제를 알리기 위해 마스크와 홍보물을 전달하였다.
 
‘고향사랑기부제’는 개인이 고향 또는 원하는 지방자치단체에 기부하면, 지자체는 기부금을 지역주민복리 등에 사용한다. 기부자에게는 세제혜택과 기부액의 일정액을 지역 농특산품 등으로 답례품을 제공할 수 있는 제도로 2023년 1월 1일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농협중앙회 이성희 회장은 메시지를 통해 “고향사랑기부제 시행에 앞서 범국민적 공감대 형성을 위해 함께 수고해 주신 농가주부모임전국연합회에 감사드린다”며, “농협은 제도의 성공적 정착에 이바지 하여 살고 싶은 농촌 구현과 국민경제의 균형있는 발전에 이바지 해 나가겠다” 고 말했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