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신한카드 본사 사옥.
▲ 신한카드 본사 사옥.
투데이코리아=변혜진 기자 | 신한카드가 hy와 함께 금융과 유통을 융합하는 전략적 제휴를 체결한다.

이번 협약에 따라 각사가 보유한 장점과 인프라를 적극 활용해 다각적 측면에서 협력을 추진하며 고객에게 차별적 서비스와 가치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를 위한 첫 걸음으로 양사는 ‘약속 배송 서비스’를 하반기 중 도입할 예정이다.

해당 서비스는 hy 프레시 매니저가 고객이 원하는 시간에 맞춰 신한카드를 직접 배송하는 서비스로, 고객이 카드 신청 시 수령 방법으로 해당 서비스를 신청하면 된다.
 
또한 신한 플레이와 프레딧에서 hy 제품을 신한카드로 정기구독 결제할 경우,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등의 마케팅도 진행할 예정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hy와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약속 배송 서비스’ 도입 등 고객에게 차별화된 가치와 만족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신한금융그룹의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 비전에 맞춰 고객에게 다양하고, 새로운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