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데이코리아=김영준 기자 | 제주농업농촌6차산업지원센터(이하 제주센터)는 올해 농촌융복합산업(6차산업) 제2차 예비·신규 인증 공고에 따라 오프라인 설명회를 개최한다.
 
제주센터는 오는 15일과 27일 2회에 걸쳐 도내 6차산업 예비·신규 사업자를 대상으로 약 2시간동안 설명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사전접수는 센터 홈페이지 팝업창의 QR코드로 사전접수를 신청하면 된다.
 
제주센터는 6차산업 예비·신규 인증 모집공고를 오는 7월29일까지 실시하고 있다. 모집 기준으로는 대상주체, 농촌지역 입지, 형태 및 주원료 지역비율, 사업성과의 요건을 확인하여 적합시, 인증공고에 접수할 수 있다.
 
올해 제1차 예비·신규 모집 공고에는 예비 9개소, 신규 12개소가 접수돼 현재 현장실사를 진행하고 있다. 제주도내에서는 6차산업 관련 총 139개소(인증사업자 134개소, 예비인증 5개소)가 인증, 운영되고 있다.
 
제주센터는 인증된 사업자에 대해 우수사례 경진대회, 체험키트 개발사업, 유통품평회 및 다양한 판촉전 등에 참여를 지원하게 되며 도 식품원예과의 체험·편의시설 확충지원 사업 등에 참여하여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제주센터 관계자는 “농업·농촌의 발전을 위해 도내의 우수한 예비·신규 인증사업자를 발굴해 다양한 지원으로 함께 성장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