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하나저축은행
▲ 사진=하나저축은행
투데이코리아=변혜진 기자 | 하나저축은행이 인터넷뱅킹과 모바일뱅킹 앱을 전면 개편했다.

이번 개편은 ‘손님 중심’의 서비스가 목표로, 디지털채널의 UI/UX를 사용자 친화적으로 개선하고 인터넷뱅킹과 모바일뱅킹 서비스의 심리스(Seamless)한 호환으로 채널 간의 간극을 좁힐 계획이다.

하나저축은행 디지털금융본부 관계자는 “이번 개편은 보다 빠르고 편리한 디지털채널을 구축해 차별화된 손님 경험을 제공하고자 마련됐다”며, “지속적인 서비스 고도화를 통해 ‘손님 중심’의 금융에 한발 더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리뉴얼을 통해 모바일 앱에서만 가능했던 비대면 계좌개설 등을 인터넷뱅킹에서도 이용할 수 있게 되며, 모바일 앱에는 하니봇을 도입해 24시간 실시간 비대면 상담을 제공하는 등의 기능이 추가된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