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농신보
▲ 사진=농신보
투데이코리아=김시온 기자 | 농림수산업자신용보증기금이 28일 강원도 평창 소재 물고추냉이 재배 스마트팜에 방문해 영농철 일손돕기를 진행했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농신보 신용보증업무부와 강원도 관내 3개의 보증센터 임직원 20여 명이 함께해 상토 교체작업을 진행했다.

김재온 농신보 신용보증업무부장은 “농어업인들의 안정적인 영농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신규보증을 확대하는 한편, 현장의 생생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일손돕기에 나서고 있다”며, “농신보는 스마트 농업 육성과 청년농 성공정착을 위한 보증지원을 강화하여 농어촌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