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금호석유화학 본사 전경.
▲ 금호석유화학 본사 전경.
투데이코리아=배상일 기자 | 금호석유화학이 ‘2021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하고, 홈페이지에 국문과 영문으로 각각 게시했다고 1일 밝혔다.

또한 해당 보고서에는 기후변화 관련 재무정보공개 협의체인 TCFD에 대한 지지를 선언하고 권고안에 따른다는 내용이 반영된 것으로 확인됐다.

세부 내용으로는 주력 제품군에서의 친환경 전환으로 고 기능성 타이어용 합성고무 SSBR에 재활용 스티렌(RSM)을 적용한 Eco-SSBR과 폐 PS(폴리스티렌)를 냉장고 등 가전제품에 사용할 수 있도록 재활용한 PCR PS 그리고 온실가스 배출 계수가 낮은 NB라텍스 등 다양한 대표 제품의 친환경 영역을 확대하다는 내용이 담겼다.

특히 이번 보고서에는 ‘ESG 팩트북(ESG Fact Book)’이라는 챕터를 별도로 구성해 각 항목마다 실제 데이터 기반의 정성적 ∙ 정량적 성과도 같이 기록했다.

구체적으로는 온실가스 및 대기오염물질 감축 활동 등 환경 항목(E)과 노동과 인권, 안전보건, 정보보안 등 HRD 관련 항목(S) 그리고 이사회와 윤리경영 등 지배구조 관련 항목(G) 등에 대해 금호석유화학이 이룩한 성과가 정리됐다.

백종훈 대표는 이번 보고서에 대해 “금호석유화학이 지속가능경영활동에 진심으로 임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성과”라며 “아직 시작 단계인 만큼 주주와 고객 등 이해관계자들과의 더욱 투명하고 적극적인 소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금호석유화학의 지속가능경영보고서는 ESG비전(트리플A)과 2050 탄소중립 성장을 포함한 중장기 전략을 통해 ESG 메가 트렌드 및 그 실행 방안에 대한 청사진을 담고 있으며 최근 ESG위원회 의결사항으로 최종 승인됐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