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강서지사
▲ 사진=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강서지사
투데이코리아=이현 기자 |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강서지사가 화재 발생 시 초기 대응능력 강화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물류장비를 운전하는 하역회사 소속 종사자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유통인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소화기와 소화전 사용에 대한 이론교육과 실습교육으로 화재에 대한 초기 소화 능력 배양에 초점을 맞춰 진행되었다.

이니세 강서지사장은 “시장에서 화재 및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시장 내 유통인들을 직접 찾아가서 소화기, 소화전 사용 실습교육을 지속적으로 시행하여 화재가 발생하더라도 신속한 초기 대응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