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비맥주 양우천 광주공장장, 이기형  서부권역 본부장, 문영훈 광주시 행정부시장, 이윤섭 오비맥주 광주지점장, 김순옥 여성가족교육국장이 27일 광주시청에서 열린 기탁식 이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오비맥주
▲ 오비맥주 양우천 광주공장장, 이기형 서부권역 본부장, 문영훈 광주시 행정부시장, 이윤섭 오비맥주 광주지점장, 김순옥 여성가족교육국장이 27일 광주시청에서 열린 기탁식 이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오비맥주
투데이코리아=이현 기자 | 오비맥주가 광주광역시에 지역 인재 양성을 위한 ‘빛고을 장학금’ 1500만 원을 전달했다.

이번에 기탁된 장학금은 경제적 도움이 필요한 취약계층 학생들의 생활비와 학업 지원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어려운 환경에서도 꿈과 희망을 위해 정진하는 광주 지역 학생들에게 힘을 보태고자 매년 장학금을 기탁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사회적 책임이행으로 더 크게 환호하는 미래를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오비맥주는 광주지역 인재 육성을 위해 2003년부터 20년째 광주시에 장학금을 매년 기탁하고 있으며, 전달식에는 오비맥주 양우천 광주공장장, 이윤섭 광주지점장, 김순옥 광주시 여성가족교육국장 등이 참석했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