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 후보들. 사진=더불어민주당
▲ 더불어민주당 유력 대선 후보 캠프 중 한 곳에서 공공기관 한 상임이사 캠프에 참여하고 있다는 의혹이 제기돼 논란이 일고 있다. 사진=더불어민주당
투데이코리아=안현준·김성민 기자 | 더불어민주당 유력 대선 후보 캠프 중 한 곳에서 공공기관의 한 상임이사가 캠프에 참여하고 있다는 의혹이 제기돼 논란이 일고 있다.

본지 취재 결과 해당 이사는 지자체 산하 중소기업, 소상공인에 대한 자금을 지원하는 한 비영리 공공법인에 상임 이사로 재직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캠프에 참여하고 있는 지 묻는 본지의 질문에 해당 인사는 "드릴 말씀이 없다"고 답했다.

한편 캠프 관계자는 본지와의 통화에서 "확인해보겠다"고 답했으나 이후 "캠프에 합류했는지 알 수 없다"고 밝혔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