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한 해 동안 약 6만 여명 코로나19 의료진 및 백신접종자에게 1억 3천 만원 상당 자사 제품 지원
동아오츠카 “코로나19 장기화와 추가 접종 본격화에 따라 올해 지원 활동 확대할 것”

투데이코리아=김영길 기자 | 동아오츠카(대표이사 사장 조익성)가 올해도 꾸준히 코로나19 의료진과 백신 접종자를 대상으로 한 사회공헌활동에 앞장선다.
 
동아오츠카는 코로나19 상황에서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의료진과 일상 회복을 위해 적극 동참하고 있는 백신 접종자들을 위해 지난 한 해 동안 약 1억 3천 만원 상당의 자사 제품을 지원했다.
 
작년 동아오츠카의 코로나19 지원 활동으로 약 6만여 명의 코로나19 의료진과 백신 접종자들에게 수분 보충을 돕는 이온음료 포카리스웨트를 전달할 수 있었다.
 
동아오츠카는 지난 11월과 12월 두 차례에 이어 순천향대학교 부천병원과 일산 명지병원에 제품 지원 사회공헌활동을 펼쳤다.
 
순천향대학교 부천병원은 병원 소식을 담은 순천향 뉴스레터에 동아오츠카의 지속적인 코로나19 지원 활동에 대한 고마움을 드러내기도 했다.
 
순천향대학교 부천병원에서 추가 접종 후 타이레놀과 포카리스웨트를 전달받은 시민 박민정(32)씨는 “백신 접종 후 수분 보충이 중요하다는 말을 주변에서 많이 들었다”며 “이전 1차, 2차 접종 때 열이 많이 나서 부스터샷이 걱정되기도 했는데 이렇게 해열제와 이온음료를 받으니 안심이 된다”고 말했다.
 
실제 질병관리청은 백신접종 전후 미열, 단순 근육통 등 경미한 이상반응 예방을 위해 충분한 수분섭취를 권고하고 있다.
 
한편, 동아오츠카는 코로나19 장기화되고 백신 추가 접종(부스터샷)이 본격화되며 격무에 시달리는 의료진들의 노고를 헤아려 올해는 더 적극적인 사회공헌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