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에서 50명 선발, 총 64백만원 규모의 활동비 및 장학금 지원

사진=농협중앙회
사진=농협
투데이코리아=김정혁 기자 | 농협(회장 이성희) 상호금융은 SNS 콘텐츠 제작과 사회공헌 활동에 함께할 대학생 홍보단 'NH콕서포터즈' 1기 50명을 18일부터 다음달 9일까지 모집한다.
 
올해 기준 대학교 재·휴학생 중 서포터즈 활동 기간(5월~11월)에 성실히 참여할 수 있는 학생이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농협은 전국을 5개 권역으로 나누어 지원자가 원하는 권역을 선택할 수 있도록 하여 접근성을 높였다. 학생들이 적극적으로 활동할 수 있도록 개인 및 팀 단위로 총 43백만원의 활동비를 지원한다. 

'NH콕서포터즈'는 농협이 MZ세대와 활발하고 진솔하게 소통하여 젊고 역동적인 브랜드로 도약하기 위해 올해 처음 출범했다. 서포터즈로 선정된 학생들은 올 한해 SNS 계정을 운영하며 스스로 금융 콘텐츠를 만들고 서비스 개선 아이디어를 제안하는 것은 물론, 농촌 일손돕기 등 사회공헌 활동을 직접 기획하고 참여하며 다양한 잠재력을 자유로이 펼칠 수 있다.
 
조소행 상호금융대표이사는 “‘NH콕서포터즈’를 통해 MZ세대의 솔직한 아이디어를 귀담아 듣고 젊은 고객과 한층 활기차게 소통하는 농협으로 거듭나고자 한다”며, “콕서포터즈를 다재다능한 능력을 마음껏 펼치는 기회로 삼기를 기대하며,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뛰어난 SNS 감각을 지닌 대학생 여러분의 많은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