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K그룹 본사.
▲ SK그룹 본사.
투데이코리아=배상일 기자 | SK가 집중 호우로 인한 피해 복구를 위해 성금을 기탁한다.

SK그룹은 11일 최근 이어진 중부 지역의 폭우로 인해 인적 ∙ 물적 피해가 계속 확대되고 있는 상황에서 피해 지역의 조속한 복구에 힘을 보탠다는 취지로 20억원이 성금을 기탁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성금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전달 될 예정이다.

SK 관계자는 “이번 기록적인 집중 호우로 인해 많은 국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어 조속한 피해 복구가 절실한 상황”이라며 “SK는 이번 성금과 함께 다양한 지원 활동을 통해 피해 지역 주민들이 신속하게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