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데이코리아=김정혁 기자 | 한국서부발전(사장 박형덕, 이하 서부발전), 한국사회복지협의회(회장 서상목, 이하 사회복지협), 국토교통부(장관 원희룡, 이하 국토부)는 국토부가 추진하고 있는 도시 새뜰마을사업 선정 지역 등을 대상으로 주거·보육·교육·환경 등 마을 문제 해결 및 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혁신적 사업모델을 지원하는 ‘새뜰 Village Dream-UP(새뜰 빌리지 드림업)’ 프로젝트를 공모한다.
 
올해로 3회째 추진하는 새뜰 빌리지 드림업 프로젝트는 혁신적인 아이디어로 지역문제를 해결하고, 지속가능한 마을 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프로젝트이다.
 
특히 지역의 현안을 해결하고자 하는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등 사회적경제기업, 비영리 민간단체, 소셜벤처 등 새롭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기관·단체라면 누구든지 신청이 가능하다.
 
대상 지역으로는 국토부의 새뜰마을사업 추진 및 완료 지역과 한국서부발전소 건설지역 일부 중 사회문제와 관련된 의제설정과 해결에 대한 의지가 있는 마을 4개소도 추가해 총 135개 지역으로 확대했다.
 
또한 접수서류 검토 및 인터뷰 진행 등 전문가 심사를 통해 총 4개 지역의 프로젝트를 선정하여 각 기관당 사업비 3000만원, 현장실사를 통한 컨설팅·교육 지원 등 맞춤형 운영진단, 프로젝트 언론 홍보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접수기한은 오는 9월 1일까지이며, 자세한 사항은 한국사회복지협의회 복지넷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서상목 한국사회복지협의회장은 “새뜰 빌리지 드림업 프로젝트를 통해 주민 참여가 가능한 사회적 경제 모델을 창출하고, 창의적인 지역사회 문제해결형 아이디어를 통해 사회적 가치를 실현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