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삼성디스플레이가 '게임스컴 2022'에서 선보일 노트북용 OLED 및 모니터용 QD-OLED. 사진=삼성디스플레이
▲ 삼성디스플레이가 '게임스컴 2022'에서 선보일 노트북용 OLED 및 모니터용 QD-OLED. 사진=삼성디스플레이
투데이코리아=김정혁 기자 | 삼성디스플레이와 펄어비스가 독일에서 열리는 세계적인 게임쇼인 ‘게임스컴 2022'에 참가한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오는 24일부터 28일까지 독일 쾰른에서 열리는 게임스컴에 참가해 최고의 게이밍 디스플레이인 OLED, QD-OLED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15일 밝혔다.
 
삼성디스플레이 전시 부스를 찾는 게이머들은 OLED와 QD-OLED 게임존에서 세계적으로 인기 있는 펄어비스의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검은사막'을 고화질 디스플레이로 경험해볼 수 있다.
 
또한 △OLED/QD-OLED로 게임 체험 △화질 비교 체험 △미래 기술 체험 △전시장 사진 촬영 등 4가지 스탬프 랠리 미션을 완료한 참가자들에게는 ‘검은사막' 굿즈를 경품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백지호 삼성디스플레이 전략마케팅실장(부사장)은 "PC에서 노트북, 모바일 및 다양한 폼팩터로 확장되고 있는 게임 산업이 고도화될수록 고화질과 빠른 응답속도의 게이밍 디스플레이에 대한 소비자들의 니즈 또한 높아질 수밖에 없다”며 "앞으로 다양한 컨텐츠 업체들과의 협력 마케팅을 통해 전세계 게이머들이 삼성디스플레이의 우수한 게이밍 디스플레이를 체험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경만 펄어비스 최고사업책임자(CBO)는 "2014년 첫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글로벌 MMORPG 시장에서 꾸준히 인기를 얻고 있는 ‘검은사막'은 생동감 넘치는 풍경과 사실적인 캐릭터가 특징”이라며 "이번 게임쇼는 뛰어난 색재현력과 무한대의 명암비, 빠른 응답속도를 표현할 수 있는 OLED와 QD-OLED로 화려한 그래픽을 온전히 즐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투데이코리아는 언제나 독자 여러분들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투데이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